국내 외국인들이 바라본 3‧1 운동은 어떤 의미일까?

출입국

국내 외국인들이 바라본 3‧1 운동은 어떤 의미일까?

- 법무부, 재한 외국인 대상으로 독립기념관 릴레이 탐방 -

  • 김판수
  • 등록 2019-03-07 16:54
  • 조회수 84
[ 다문화일보 ] 김판수 기자

법무부는 3·1운동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국내 거주 외국인을 대상으로 독립기념관 탐방 교육을 실시합니다.

  - 이번 교육은 재한 외국인들에게 31운동부터 임시정부 수립까지의 과정을 현장 탐방을 통해 생생하게 경험하고 우리의 자랑스러운 역사를 공유함으로써 보다 효과적인 사회통합을 다지기 위하여 마련되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전국 출입국·외국인청(사무소)별로 결혼이민자, 동포, 유학생  600 명의 외국인들이 3 5일부터 29일까지 15회에 걸쳐 릴레 형식으로 참여합니다.

  - 이를 위해, 독립기념관은 100주년을 맞아 특별히 준비한 3·1운동 전시관과 역사 전시관 관람을 외국인 눈높이에 맞추어 이해하기 쉽도록 진행하고 도자기에 태극기를 그리는 체험형 프로그램도 련하였습니다.

 - 법무부도 외국인의 참여를 장려하는 차원에서 독립기념관을 방한 외국인에 대해서는 법무부에서 운영하는 사회통합프로그램 교육* 시간에 참여한 실적으로 인정해주기로 하였습니다.

 

 

<사회통합프로그램 >

 

 

 

 국내 정착을 원하는 이민자들에게 한국어, 한국사회이해(, 정치, 경제, 역사, 문화 등) 등의 교육과정과 생활정보 및 상담을 제공하는 프로그램

  - 최대 485시간으로 구성되며, 사회통합프로그램 이수 시 귀화·영주시험 면제 등 혜택 부여

 

베트남 결혼이민자 이윤정(28, 인천)씨는 베트남도 과거 식민 지배에 독립 운동을 했던 역사가 있다. 사회통합프로그램 수업 중에 책을 통해 31운동에 대해 배웠지만 실제 역사의 현장으로 간다고 하니 것이 많을 같다.”고 참여에 대한 기대를 밝혔습니다.

차규근 출입국‧외국인정책본부장은 참가자들에게 여러분들이 우리의 사를 알고 공감하는 것은 사회통합 차원에서 필요한 일이며 이번 육으로 내·외국인이 함께 독립운동의 정신을 되새기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고 행사의 취지를 밝혔습니다. 

저작권자 © 다문화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